Skip to content



Views 680 Votes 0 Comment 0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Attachme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Attachment
살아있는 순교자, 안이숙사모 - 인생 Story 

imjungsoo_02.jpg 

임정수 목사


 '살아있는 순교자' 로 알려진 안이숙은 1908년 평안북도 박천(博川) 에서 무역상을 경영했던 부호 안중호의 넷째 딸로서 팔삭동이로 태어났다.
 태어날때부터 아버지의 상당한 재력으로 풍요롭게 자라난 그녀는 아들이 없어 가문의 대(代)를 잇지 못하는 아버지와 어머니 사이의 불협화음을 경험하며 자라게 된다.
 자라면서 총명이 남달리 뛰어난 안이숙은 박천공립보통학교를 거쳐 평안서문여고를 졸업한 후에 그 당시 보통 사람들로는 더구나 여자의 몸으로는 생각할 수도 없는 일본 유학을 떠났으며 일본 경도여전과 귀족 학교인 동경 가정학원 연구과를 졸업한다.
 그녀가 21세가 되던 1929년에 귀국하여 대구여자고등보통학교 교원으로 임용되어 근무했고 1937년 에는 평북선천사립보성여학교에서 음악및 일어교사로 교편 생활을한다.
 그러던중 일제 말엽인 1939년 전교생이 합동으로 신사(神社)에 가서 행했던 신사참배시 의연히 꼿꼿하게 하나님 이외의 다른 어떤 신에게도 절을 하지 않는 믿음의 절개를 보이며 신사참배를 거부한후 신의주에 사는 제자의 집으로 피신하게 된다.
 일본 형사의 눈을 피해 신의주 근교로 피신하던중 ''평양성으로 가라!'' 는 주님의 음성을 듣고 평양으로 가게 된다.
거기서 평남 개천읍 십자의원의 의사인 박관준(朴寬俊)장로(註:후에 순교함)를 만나 하나님의 대사로서 1940년 2월 귀신의 땅 일본에 건너가서 위정자를 위시한 장관들을 만나 일본의 망국 행동을 경고하고  그들의 한국 기독교 박해에 항의한다.
 또한 제74회 일본제국 회의때 의사당에서 '일본은 유황불로 망한다' 는 하나님의 경고(警告)를 전하고 그 자리에서체포, 구금되어 평양 형무소에 이감된 후 6년의 옥고(獄苦)를 치르게 된다.
 그 이전에 안이숙은 성경100구절과 찬송 150장을 암송했다고 한다. 언제 어디서나 말씀을 묵상하고 찬송하기 위해 준비한 것이다. 그녀는 순교를 준비한 사람이었다.
 안이숙은 순교자 주기철목사님과 평양경찰서 옥중 동기로 1년여를 옥중에서 함께 지내기도 한다. 그녀가 세상에 알려진 연유는 바로 옥중 생활에서 선한양, 선한목자로서 주님의 참 사랑을 몸소 실천한 것이다.
 주님은 안이숙을 통해 각종 죄수들과 간수들에게 복음을 전하게 하셨으며, 그들에게 하나님과 의 사랑을 회복시키 셨던 놀라운 사건들이 그녀의 저서 <죽으면 죽으리라>에 실려 있다.
 이러한 안이숙의 꼿꼿한 신앙은 일찌기 미국 선교사로 부터 성경공부를 한 어머니의 영향에서 비롯된다.
<죽으면 죽으리라>에 나와 있듯이 안이숙 어머니의 신앙은 참으로 놀랍고 대단하다. 옥중생활에서 그가 가장 힘든 것은 추위와의 싸움이었다.
 평양 형무소의 추위는 안이숙의 눈을 얼게 할 정도로 혹독했다. 그녀의 눈에서는 고름이 나오고 앞이 잘 보이지 않아 실명의 위기를 맞게 된다. 군의관의 배려로 일시 출감하여 치료할 수 있었는데 이때 면회온 안이숙 어머니의 말씀은 우리 가슴을 무척 감동케 한다
 ''얘! 너 왜 눈을 염려 하니? 네가 네 생명을 주님께 바쳤을때 넌 네 눈도 같이 바치지 않았느냐?'' 나는 그말을 들었을때 가슴이 찢어지는 감을 느꼈다. ''아무럼요 눈도 바치고 모든것 다 바쳤어요. 어머니! 알았어요''
 ''주님께 일단 드렸으면 주님의 것이지 네 것이 아니지 않느냐? 주님께 한번 바친 네 몸과 네 생명은 주님이 알아서 인도하실것인데, 너는 왜 네것 같이 염려하며 네 재간으로 어떻게 하려고 하느냐?
주님이 그 능한 지혜로 다 좋게 인도 하실 것인데, 너나 내가 눈이 어두워야 못 볼 것을 안 보도록 어둡게 하시는 것이 아니겠느냐?
 사도 바울도 눈에 가시때문에 순교하는데 도움이 되었지,  눈을 뜨고 보지못할 것을 보고 마음이 더 상하는 것보다 눈을 감고 아무 것도 안 보는것이 너를 위해서 더 좋은 것이 아니겠느냐?''
 나는 이런 위대한 대 선생이 내 어머니인 것에 또 한번 탄복했다. 그는 이렇게 내게 대 선생이었다. 주님은 내게 훌륭한 신앙모범의 어머니를 주셔서 지금까지  나를 기르시고 권면하시 는 것을 깨달았다.
 나는 얼굴에 웃음을 띄우면서 ''네! 우리는 십자가 용사들인데 까짓 눈 같은것 가지고 이러쿵 저러쿵 하겠어요. 알았어요, 어머니! 진정하세요. 저도 용진(勇進), 맹진 (盲進)하겠어요.''
그리고 바라보고만 섰던 여간수와 부장과 남간수에게 ''미안합니다. 저는 제 갈곳으로 돌려 보내주세요.'' 하고 사무소를 나왔다.
 여 간수는 기가 막혀서 ''세상에, 나는 살다 살다 이런일은 처음봐요. 딸도 딸이 지만 어머니는 더 하시는군요.'' 그렇다. 세상에 하늘에서 떨어진 영웅(英雄)은 없다. 그 영웅 뒤에는 항상 영웅을 만든 부모, 특히 어머니가  있다.
 그 어머니의 기도가 그런 안이숙을 낳았으리라! 모세의 뒤에는 요게벳이 그리고 사무엘의 뒤에는 어머니 한나의 기도가 있었듯이! ..... 그 어머니와 그 딸은 참으로 세상이 감당하지 못할 사람이었다(히11:38)
1945년 사형집행 몇 시간을 앞두고 드라마틱하게도 안이숙은 8.15광복과 함께 8월17일 극적으로 출옥했으며 948년에 미국으로 건너가 침례교 김동명목사를 만나 결혼하게 된다.
 결혼하여 미네아 폴리스에 있는 서북대학에서 영어와 음악공부를 마친후 텍사스 서남 침례신학교에서 기독교 교육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그 학교에서 교회음악을 연구한다.
1957년 미 남침례교 국내선교부에서는 그의 남편 김동명 목사를 미국선교사로 파송했으며 미국에서 김목사는 Berendo Street Baptist church를 개척하게 된다.
여기에서 침례교에 대한 오해 하나를 풀것이 있다. 많은 목회자들과 신자들이 침례교를 오해하는데 침례교는 침례만 강조하는 교단이 아니다. 침례교는 신앙과 신앙생활의 최고권위를 신약성서에 두고 있는 교단이다. 그런 차원에서 초대교회에서 행했던 성경적인 침례를 주장하며 침례를 베푸는 것이지 침례만 주장하는 것이 아니다.
다시말하면 교회의 어떤 전통(傳統)이나 신조(信條) 어떤 특정인물 즉 칼빈이나 웨슬레, 루터등의 교훈을 따르지 않고 오직 신구약66권만이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으로 믿으며 신앙과 신앙생활의 최고권위로 인정하고 있다.
 안이숙이 미국으로 건너간지 20년만인 1968년에 귀국하여 <죽으면 죽으리라>를 출간했을때 한국교회 안팎에 큰 충격을 주었을 뿐만아니라 장기 베스트셀러로 지금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다.
 나는 중학생때 그 책을 얼마나 감명깊게 읽으며 울었는지 모른다. 밤을 새워 책을 읽으며 하염없이 마음으로 울고 또 울었다.
 신약성서 히브리서 11장에는 믿음의 영웅들의 이야기가 나온다. 아벨, 에녹, 노아, 아브라함, 이삭, 야곱, 요셉, 사라, 모세, 라합, 기드온, 바락, 삼손, 입다, 다윗, 사무엘 그리고 구약의 많은 선지자들 그 후에도 계속 이어지는 예수님의 12제자인 사도들 그리고 한국교회의 순교자인 주기철 목사, 손양원목사....  이런분들은 복음을 위해 조롱과 채찍질 뿐 아니라 결박과 옥에 갇히는 시련도 받았으며 돌로 치는 것과 톱으로 켜는
것과 시험과 칼로 죽임을 당하고 핍박을 피해 유리하여 궁핍과 환란과 학대를 받으며 광야와 산과 동굴과 토굴에 유리(流離)한 분들이다.
그후 안이숙은 <죽으면 살리라> <당신은 죽어요,그런데 안 죽어요> <그럴수도 있지> <낫고 싶어요> <솔직한 노래> <자랑이 되는 자랑> <信情> <지나 가는 순례자> <온세상 내 세상> 등 총10편을 저술했다.
 이후 1995년 11월 김동명목사와 안이숙사모는 대전 대덕연구단지 내에 새누리교회를 세우고 목회하던중
1997년 10월 18일 미국 나성의 선한 사마리아 병원에서 향년(享年) 89세의 나이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나성 Hollywood Memorial park에 있는 그의 묘비에는 이렇게 쓰여 있다. ''주님을 위하여 일제 밑에서 6년간 옥고, 사형을 앞두고 출옥한 실격한 순교자 죽으면 죽으리라, 죽으면 살리라.''
 참으로 그는 죽었으나 살아있는 순교자요, 설교자요, 전도자이다. 영원히, 영원히.....''

☆☆☆☆☆☆☆
*히11:36~38
 또 어떤 이들은 嘲弄과 채찍질뿐 아니라 結縛과 獄에 갇히는 試鍊도 받았으며  돌로 치는 것과 톱으로 켜는 것과 試驗과 칼로 죽임을 當하고 羊과 염소의 가죽을 입고 流離하여 窮乏과 患難과 虐待를 받았으니 (이런 사람은 世上이 堪當하지 못하느니라) 그들이 曠野와 山과 洞窟과 土窟에 流離하였느니라.
          - 率   智 -

  1. 저 높은 곳을 향하여 – 일사각오(一死覺悟)

    저 높은 곳을 향하여 – 일사각오(一死覺悟) 임정수 목사 새 찬송가 491장(통합 543장) 의 제목이자 기독교 영화인 “저 높은 곳을 향하여”의 주인공인 주기철(朱基徹) 목사(1897~1944)는 경상남도 창원시가 배출한 위대한 목회자이자 순교자였고, 민족 운동가...
    Date2019.05.04 ByAdmin Views521
    Read More
  2. 조선 최고의 거상 (巨商) - 林尙沃

    조선 최고의 거상 (巨商) - 林尙沃 임정수 목사 임상옥은 조선 후기인 1796(정조20년)~1855(철종6년)까지 의주에서 활동한 무역상인으로 조선 최고의 거상(巨商)이었다. 본관은 전주이며 호는 가포(稼圃)로 중국 연경에 내왕하던 상인 임봉핵의 아들이다. 그의...
    Date2019.05.02 ByAdmin Views331
    Read More
  3. 살아있는 순교자, 안이숙사모 - 인생 Story

    살아있는 순교자, 안이숙사모 - 인생 Story  임정수 목사 '살아있는 순교자' 로 알려진 안이숙은 1908년 평안북도 박천(博川) 에서 무역상을 경영했던 부호 안중호의 넷째 딸로서 팔삭동이로 태어났다. 태어날때부터 아버지의 상당한 재력으로 풍요롭게 자라...
    Date2019.04.30 ByAdmin Views680
    Read More
  4. 아침의 사람

    아침의 사람 임정수 목사 나의 선친(先親) 은 아침의 사람이었다. 아니 아침의 사람이라기 보다는 새벽의 사람이라는 표현이 더 적절할 것이다. 계절에 관계없이 새벽 4시쯤이면 어김없이 기상하여 일터(농사)로 나가셨다. 그 시간부터 아버지는 아침식사 시간...
    Date2019.04.21 ByAdmin Views411
    Read More
  5. 정월 대보름

    정월 대보름 임정수 목사 음력 1월15일 정월 대보름은 일년 가운데 가장 많은 의례(儀禮)와 놀이가 집중된 날이다. 때문에 세시(歲時)적인 의미가 많이 부여된 중요한 날이라고 볼 수 있다. 정월 초하루인 설날이 혈연(血緣) 중심적인 명절인데 비해 정월 대보...
    Date2019.03.23 ByAdmin Views105
    Read More
  6. 반려동물 장례식

    반려동물 장례식 임정수 목사 집에서 기르던 반려동물 (伴侶動物) 이 죽으면 '천국에 가게 해달라' 며 추모예배를 부탁하는 분이 최근 부쩍 늘었다고 한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이 늘면서 자신이 믿는 종교에 따라 동물 장례식을 치르려는 사람도 많다. 일...
    Date2019.03.23 ByAdmin Views118
    Read More
  7. 인생의 최고 가치는 무엇인가?

    인생의 최고 가치는 무엇인가? 임정수 목사 모든사람은 가치를 追救(추구)하며 살아 간다. 그렇다면 인생의 최고 가치는 뭔가? 아마 인생의 최고 가치는 각자가 배우고 習得(습득)한 지식과 경험에 의해 깨달은 바가 될 것이다. 그러므로 사람에 따라 인생의 ...
    Date2019.03.23 ByAdmin Views125
    Read More
  8. 참 제사장

    참 제사장 임정수 목사 우리나라는 5.000년 동안 우상숭배해 온 우상국가요 巫俗國家(무속국가)이다 그래서 우상과 무속의 토속신앙으로 모든 국민들 마음속에는 刻印(각인)되어 있고 뿌리 내려져 있으며 체질되어 있다. 우상과 무속의 뿌리는 迷信(미신)이다....
    Date2019.02.15 ByAdmin Views114
    Read More
  9. 500년 명문가의 자녀교육10계명(오케이)

    500년 명문가의 자녀교육10계명(오케이) 임정수 목사 1.평생 책 읽는 아이로 만들어라 - 서애 류성룡 종가 2.자긍심 있는 아이로 키워라 - 석주 이상룡 종가 3.때로는 손해 볼 줄 아이로 키워라 - 운학 이함 종가 4.스스로 재능을 발견하도록 기회를 제공하라 ...
    Date2019.02.15 ByAdmin Views117
    Read More
  10. 과연 우리 가문은 ?

    과연 우리 가문은? 글 : 임정수목사( 연천주생명교회) 우리 민족(民族)은 예로부터 가문(家門) 과 혈통(血統)을 중시해왔습니다. 이는 아마도 우리나라가 삼국시대 부터 고려시대와 조선시대를 거치면서 왕족과 귀족,문무양반, 그리고 평민과 노비 등으로 구분...
    Date2019.02.02 ByAdmin Views14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Copyright@2013 Seoul Hanro Church, All Rights Reserved.
park7249@naver.com, park7249@gmail.com , 연락처 010-4670-6904

Designed by World Beautiful Mission Center Internet Part
본 사이트는 저작권법에 따라 제작 운영되고 있으며 사전 허락없이 무단 복재나 도용을 금합니다.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